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게시판 내용
    NO1045. “왜, 예수님을 믿고 있나요?” (2024.1.21)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4-01-19 10:55:17 조회수 190

    이 목회자코너를 읽고 듣는 열린문 가족들에게 이 중요한 한 가지를 꼭 묻고 싶습니다. “당신은 왜, 예수님

    을 믿고 있나요?” 이 질문에 대해 과연 뭐라고 대답을 하시겠어요. 혹시 대답을 슬쩍 웃음으로 넘기려하거

    나 불분명하게 얼버무리면서 대충 넘어가려고 하지는 않겠지요?

     

    이목사가 예수님을 믿는다는 그리스도인들에게 “왜, 예수님을 믿고 있나요?” 질문을 하면 대부분은 이 세

    가지 중에 하나 또는 둘로 대답을 합니다.

     

    가장 많은 대답은, “예수 믿고 천국 가기 위해서다.” 이 대답은 어느 부분은 맞습니다. 그러나 천국 가기 위

    해서 예수님을 믿는다면 이 세상에서의 소중한 나의 하루하루의 삶과는 아무런 상관없게 됩니다. 죽어서

    천국만 가면 된다는 것은, 우리 주님이 “너희는 이세상의 소금이다. 이 세상의 빛이다.” 라고 하신 말씀과

    는 아무 상관이 없는 매우 잘못 믿는 것입니다.

     

    두 번째로 많은 대답은, “위로 받고 마음의 평안을 얻기 위해서다.” 이 대답도 전혀 틀린 것은 아니지만 위

    로 받고 마음의 평안을 얻으려면, 다른 타 종교를 통해서도 얻을 수 있게 됩니다. 내 마음의 위로와 평안함

    을 얻기 위해서 예수님을 믿는 것이 주목적이라면, 예수님은 내 모든 삶의 주인으로 모시고 함께 사는 기

    쁨을 전혀 모르기에 예수님 믿는 것으로 인해 받는 고난과 핍박이 오면, 예수님 믿고 따르는 것을 쉽게 포

    기하고 떠나게 되어 버립니다.

     

    세 번째 많은 대답은, “복을 많이 받기 위해서다.” 이 대답도 어느 정도는 일리가 있지만 복을 많이 받기 위

    해서 예수님을 믿고 있다면, 결국은 예수님을 이용해서 복만 받아 내려고 하는 잘못된 기복주의 신앙에 빠

    지게 됩니다. 내 안과 내 삶에 예수님을 닮아가는 변화가 일어나지 않고 정반대로 점점 그 믿음은 변질 되

    어 버리기 쉽습니다.

     

    그럼, “왜, 예수님을 믿나요?” 이 질문을 받으면 이 목사는 기다렸다는 듯이 이렇게 대답합니다. “이목사가

    예수님을 믿는 이유는, 하나님 나라 복음이 곧 예수 그리스도이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을 내 모든 삶의 주

    인으로 모시고 주님의 영광을 위해 살면, 천국이 임하는 경험도 되고, 마음의 위로와 평안도 얻게 되며, 하

    나님이 주시는 생각지 않는 큰 복도 받게 됩니다. 천국 가는 것이나, 마음의 위로와 평안을 얻는 것이나,

    많은 복을 받는 것은, 예수님을 믿는 이유와 주된 목적이 아니라 예수님을 믿을 때 맺어지는 열매이기 때

    문입니다.

     

    이목사가 이처럼 “하나님 나라를 먼저 구하고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기 위해서” 예수님을 믿으니까 참 기쁘

    고 행복해집니다. 매일 하나님 나라가 임하는 것을 경험하면서 살게 되어 지고, 무엇을 하든지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것이 너무나 기쁘고 보람도 큽니다.(고전10:31) 이것이 하나님을 나를 지으시고 구원하신

    목적이요. 내 삶과 우리교회의 가장 소중한 가치이기 때문이죠. 앞으로도 하나님이 나를 이처럼 먼저 사랑

    해주시고, 날마다 함께 하시기에 그 하나님을 영원히 찬양하고 영광을 돌리는 것이 내 삶의 가장 큰 소원

    이요. 가장 복된 목적이 되었습니다. 할렐루야!!

                                                                                                 - 여러분과 함께 섬기는 이재철 목사

    facebook tweeter line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998NO1057. “성경 보는 눈이 열리려면?” (2024.4.14)관리자2024.04.12138
    997NO1056. “총선과 그리스도인” (2024.4.7)관리자2024.04.05158
    996NO1055. “목회자세미나 섬김과 그 축복!”(2024.3.31)관리자2024.03.29137
    995NO1054. “금주 고난주간은 이렇게 해보면.” (2024.3.24)관리자2024.03.22147
    994NO1053. “정말 상처 자국이 있습니까?” (2024.3.17)관리자2024.03.15179
    993NO1052. "다음 세대를 향한 꿈" (2024.3.10)관리자2024.03.08156
    992NO1051. “아버님의 100세 생신을 마치면서”(2024.3.3)관리자2024.03.01139
    991NO1050. “두 종류의 앎” (2024.2.25)관리자2024.02.23169
    990NO1049. “변화 되었다는 증거” (2024.2.18)관리자2024.02.16173
    989NO1048. “서로 보고 배우는 ‘짝 목장탐방!’”관리자2024.02.0884
    988NO1047. “설 명절과 그리스도인”관리자2024.02.02173
    987NO1046. “목장 새 vip를 정해주세요.”(2024.1.28)관리자2024.01.26181
    >> NO1045. “왜, 예수님을 믿고 있나요?” (2024.1.21)관리자2024.01.19190
    985NO1044. “영과 진리로 예배를 드리기 위한 목장들의 협조...”(2024.1.14)관리자2024.01.12172
    984NO1043. “주일인가, 휴일인가?”(2024.1.7)관리자2024.01.05181
    983NO1042. “배려보다 활용을..!” (2023.12.31)관리자2023.12.29149
    982NO1041. “새해 시작을 주님과 함께!!” (2023.12.24)관리자2023.12.22164
    981 NO1040. “새해 우리가족 축복기도” (2023.12.17)관리자2023.12.15188
    980NO1039. “새해부터 성찬식, 이렇게 동참하게 됩니다.”(2023.12.10)관리자2023.12.08169
    979NO1038. “분재는 뿌리를 잘라주지 않으면 죽는다.” (2023.12.3)관리자2023.12.01158